김영일 교육컨설팅

고객센터

컨설팅부문교육청인증
고객센터 공감

고객센터

공감

교육 100년의 철학으로 교육컨설팅을 이끌어 온 김영일교육컨설팅입니다.

  • 공통 상세 보기
    제목 2018 영어 절대평가 점수 예측에 따른 정시 지원전략 수립방법
    작성일 2016-12-13 16:12:10
    첨부파일

     

    2018 영어 절대평가 점수 예측에 따른 정시 지원전략 수립방법

     

     

     주지하다시피 내년 2018학년도 수능시험은 영어 절대 평가를 도입하기로 하였습니다. 평가원 발표 자료에 의하면 듣기(12문항), 간접말하기(5문항), 읽기(21문항), 간접쓰기(7문항) 45문항 70분 시험으로 현행과 체제는 동일합니다. 출제 범위와 EBS 70%이상 연계 방침도 변함이 없습니다. 다만 현행 체제에서 제공하는 표준점수, 백분위, 등급 점수 중 표준점수와 백분위는 내년부터 제공하지 않고 등급만 제공하게 됩니다. 그러므로 내년부터는 영어 영역 점수에서 얻는 점수가 입시에 미치는 영향이 크게 달라질 것입니다. 따라서 영어 절대평가로 인해 달라지는 점들을 염두에 두고 금년 정시 지원 전략을 수립해야 합니다.

     

    <달라지는 내용>

     현행 상대평가에서는 <1>처럼 영어 등급 구분이 이미 정해진 등급별 비율에 따라 정해졌지만 내년부터는 학생이 얻은 원점수에 따라 등급이 정해지게 됩니다. 현행 체제에서는 같은 등급이더라도 학생에 따라 표준점수나 백분위가 다른 경우 정시 모집에서 점수에 따라 유불리가 발생합니다. 그러나 내년부터는 같은 등급을 받을 경우 모든 학생들이 동일한 점수를 받게 되므로 유불리가 없어지게 됩니다. 때문에 대학별로 정하는 영어 점수 반영 방식에 따라 영어 성적이 대학 입시에 미치는 영향이 크게 달라집니다. 서울대는 2018학년도 정시 모집에서 영어 성적 1등급은 만점을 부여하고, 2등급은 -0.5, 2등급은 -1점을 감점한다고 발표하였습니다.

     

    <1> 2018학년도 수능 영어 절대평가의 성취 등급별 원점수와 현행 누적비율

    구분

    1등급

    2등급

    3등급

    4등급

    5등급

    6등급

    7등급

    8등급

    9등급

    원점수

    100~90

    89~80

    79~70

    69~60

    59~50

    49~40

    39~30

    29~20

    19~0

    현행 누적비율

    4%

    5~11%

    12~23%

    24~40%

    41~60%

    61~77%

    78~89%

    90~96%

    97~100%

     

    <분석 결과>

     내년 영어 시험의 난이도는 아직 알 수 없기 때문에 금년 수능 시험 난이도로 출제된다는 가정 하에 금년 수능 영어 성적 결과를 2017학년도 상대평가 적용과 2018학년도 절대평가 적용방법으로 비교하였습니다.

     

    <2> 영어 등급별 인원 분석(2017 수능 기준, 원점수는 김영일교육컨설팅 추정 자료※ 단위: , %

    구분

    2017 상대 평가 적용

    2018 절대 평가 적용

    적용효과(차이)

    등급

    원점수

    표준점수

    등급

    인원

    비율

    누적

    인원

    누적비율

    원점수

    표준점수

    등급

    인원

    비율

    누적

    인원

    누적비율

    원점수

    인원

    누적비율

    1

    94

    133

    24,244

    4.42

    24,244

    4.42

    90

    128

    42,867

    7.82

    42,867

    7.82

    -4

    18,623

    3.4

    2

    87

    125

    37,638

    6.87

    61,882

    11.3

    80

    118

    69,357

    12.7

    112,224

    20.5

    -7

    31,719

    9.2

    3

    78

    115

    67,451

    12.3

    129,333

    23.6

    70

    107

    103,340

    18.9

    215,564

    39.3

    -8

    35,889

    15.7

    4

    69

    106

    98,753

    18

    228,086

    41.6

    60

    96

    126,237

    23

    341,801

    62.4

    -9

    27,484

    20.8

    5

    61

    97

    102,358

    18.7

    330,444

    60.3

    50

    85

    89,395

    16.3

    431,196

    78.7

    -11

    -12,963

    18.4

    6

    51

    86

    93,627

    17.1

    424,071

    77.4

    40

    75

    54,421

    9.93

    485,617

    88.6

    -11

    -39,206

    11.2

    7

    39

    74

    65,629

    12

    489,700

    89.4

    30

    64

    33,328

    6.08

    518,945

    94.7

    -9

    -32,301

    5.3

    8

    27

    61

    36,677

    6.7

    526,377

    96.1

    20

    53

    20,849

    3.8

    539,794

    98.5

    -7

    -15,828

    2.4

    9

    26

    이하

    60

    이하

    21,615

    3.9

    21,615

    100

    10

    이하

    52

    이하

    705

    0.13

    547,287

    99.9

     

    -20,910

    -0.1

    547,992

    547,992

     

    1. 상대평가에서 치른 금년 영어 1등급 인원과 비율은 24,244, 4.42%였습니다. 그러나 이를 절대평가 적용으로 계산해보면 원점수 90점 이상 1등급 인원은 42,867, 비율은 7.82%였습니다. 금년보다 1등급 인원은 18,623, 비율은 3.4%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 2등급의 경우도 금년에는 37,638, 6.87%였으나 절대평가를 적용하면 69,357, 12.7%였습니다. 금년보다 2등급 인원은 31,719, 비율은 5.83% 증가하였습니다. 2등급까지의 누적인원과 비율은 61,882명에서 112,224, 비율은 11.3%에서 20.5%로 거의 2배 증가하였습니다.

     

    3. 수도권 대학 합격선인 3등급 기준으로 보면 누적인원은 129,333명에서 215,564, 비율은 23.6%에서 39.3%로 증가하였습니다. 1,2,3,4등급 구간대 학생들의 경우, 상대평가에서보다 절대평가를 적용하게 되면 등급별 인원이 크게 증가하는데 2등급 인원이 가장 많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등급별 인원 증가는 1등급(76.8%), 2등급(84.3%), 3등급(53.2%), 4등급(27.8%)이었습니다. 그리고 반대로 5등급 이하 인원은 등급별로 13~49% 내외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4. 절대평가 적용에 따른 원점수 적용 효과를 보면 현행보다 등급별로 4~11점 점수 향상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예를 들어 금년 상대평가에서 1등급을 받으려면 원점수 94점을 받아야 했는데, 내년부터는 90점 이상이면 1등급을 받을 수 있으므로 4점의 점수 향상 효과가 있다고 해석할 수 있습니다. 이런 논리로 보면 2등급은 7, 3등급은 8, 4등급은 9점의 점수 향상 효과가 있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전망>

     

    1. 절대평가가 도입되면 상위 등급을 받는 학생들의 수가 크게 증가하게 될 것입니다. 따라서 상위 10개 대학에 정시 모집으로 합격하기 위해서 영어는 1등급을 받아야 합니다. 이들 대학들의 모집 인원이 30,000명 정도 임을 감안하면 1등급 예상 인원 42,867명은 모집 인원에 비해 매우 많은 숫자입니다. 이런 점에서 볼 때 수도권 대학에 진학하려면 영어 2등급(원점수 80-금년 기준 3등급)은 필요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2. 주요 대학들이 발표한 2018학년도 영어 성적 반영 방법(3 참조)을 보면 영어 성적 반영 점수가 금년보다 대폭 낮아진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영어 성적의 영향력이 현저하게 낮아지면서 영어 실력이 상대적으로 강한 특목고, 자사고, 비평준 명문고 학생들은 불리해지고, 영어 실력이 약한 일반고 학생들이 유리해질 것으로 보입니다. 특히 영어 절대 평가로 인한 원점수 향상 효과로 인해 영어 실력이 약한 학생들이 영어 영역에서 상위 등급을 얻을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따라서 수시 모집에서 수능 최저 학력 기준을 충족하는데 유리해졌다고 볼 수 있습니다. 학생부 위주의 수시 모집에서 재학생들이 현행보다 더 유리해질 것으로 전망됩니다.

     

    3. 재수 기피 현상이 더 두드러질 것으로 보입니다. 재수를 하여 영어 성적을 10~20점 올려 등급을 올린다고 하더라도, 대부분의 대학들이 정시 모집에서 반영하는 영어 성적 점수는 현행보다 크게 낮아지기 때문입니다. 특히 내년부터는 영어 성적 상위 등급자수가 매우 많아질 것이므로 현행보다는 노력한 만큼의 효과를 거두지 못할 가능성이 높습니다.

     

    <3> 2018학년도 영어 절대평가 정시 반영방법 예시

    대학명

    반영방식

    모집단위

    반영비율

    등급별 점수

    1등급

    2등급

    3등급

    4등급

    5등급

    경희대

    비율반영

    인문, 자연

    15

    200

    192

    178

    154

    120

    고려대

    감점

    인문, 자연

    0

    -1

    -3

    -5

    -7

    서강대

    가점

    인문, 자연

    100

    99

    98

    97

    96

    서울대

    감점

    인문, 자연

    0

    -0.5

    -1.0

    -1.5

    -2.0

    성균관대

    가점

    인문

    100

    97

    92

    86

    75

    자연

    100

    98

    95

    92

    86

    연세대

    비율반영

    인문

    16.7

    100

    95

    87.5

    75

    60

    자연

    11.1

    중앙대

    가점

    인문, 자연

    -

    20

    19.5

    18.5

    17

    15

    한양대

    비율반영

    인문

    10

    100

    96

    90

    82

    72

    자연

    10

    100

    98

    94

    88

    80

     

    <정시 지원 시 유의 사항>

     

    1. 내년 수시모집에서 수능 최저 기준을 요구하는 대학의 경우에는 영어 절대 평가 도입이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학생부 성적이 좋지만 수능최저기준 미충족으로 탈락한 수험생들은 내년이 기회가 될 수 있습니다.

     

    2. 그러나 내년 정시모집에서는 영어 외 국어, 수학, 탐구 영역 점수가 당락을 결정하게 될 것입니다. 정시 지원을 위한 재수, 삼수의 위험성을 충분히 검토한 후 대학, 학과 지원 전략을 수립해야합니다. 특히 금년 수능에서 1, 2등급을 받은 상위권 수험생들은 가급적 금년에 진학하는 것을 권장합니다. 무모한 상향 지원은 피하기 바랍니다.

     

d-